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롯데면세점, 명동 음식점 외국어 메뉴판 제작 지원

송고시간2018-04-16 11:10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롯데면세점은 명동 지역 음식점의 외국어 메뉴판 제작을 지원하는 '낙향미식(樂享美食)' 프로젝트를 시작한다고 16일 밝혔다.

낙향미식이란 '즐거움을 누리는 아름다운 음식'이라는 뜻으로, 롯데면세점이 지역 관광지 음식점을 찾아 외국인 메뉴판을 제작해주는 관광 편의 개선 목적의 사회공헌 사업이다.

롯데면세점은 이날 서울특별시 중구, 롯데호텔, 명동관광특구협의회와 중구지역 관광 편의 개선 협약을 체결했다.

이 프로젝트는 롯데면세점이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해 서울시 중구에 제안했으며, 롯데면세점은 명동관광특구협의회와의 협력을 통해 명동 지역 우수 음식점을 선정하고 외국어 메뉴판 제작을 총괄한다. 임직원 재능 기부를 통해 메뉴판 디자인과 외국어 번역 및 감수도 한다.

롯데호텔은 선정된 음식점의 조리과정 및 위생 등에 대해 조언하는 역할을 맡는다.

롯데면세점은 선정 음식점들을 롯데면세점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을 통해 알리고 서울 잠실과 강남 지역, 제주, 부산으로 이 프로젝트를 확대할 계획이다.

롯데면세점 낙향미식 프로젝트
롯데면세점 낙향미식 프로젝트

doub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