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정미 "조현민, 국민에 사과하고 대한항공 경영서 물러나야"

송고시간2018-04-16 09:59

노회찬 "'드루킹 사건' 일방공세 자제해야"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정의당 이정미 대표는 16일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의 '갑질 논란'과 관련, "조씨 남매는 대한항공과 계열사 경영에서 손을 떼는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상무위 회의에서 "이 문제는 왕족처럼 살아오며 최소한의 인격도 갖추지 못한 재벌 3세들에게 경영권을 준 한진 재벌의 문제"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온 국민을 분노하게 한 조 전무의 전횡은 간단히 용서될 일이 아니다"며 "국민의 인내심을 시험하는 것이 아니라면 대한항공과 조 전무는 피해자와 국민 앞에 사과하고 경영에서 물러나야 한다"고 촉구했다.

노회찬 원내대표는 같은 회의에서 일부 야당이 인터넷 댓글조작 혐의로 구속된 더불어민주당 당원 김모 씨(필명 '드루킹) 등과 관련해 민주당을 연일 비판하는 데 대해 "사안의 성격도 제대로 파악하지 않고 일방공세를 펴는 행태를 자제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민주당이 수사를 의뢰한 결과 이번 사건이 불거졌고, 드루킹이 원래 민주당 지지자였으나 인사청탁을 들어주지 않자 태도를 바꾼 것이라는 점 등을 생각해보는 것이 맞다"며 "이런 점을 무시한 채 국회를 파행으로 몰고 가서는 안 된다"고 지적했다.

발언하는 정의당 이정미 대표
발언하는 정의당 이정미 대표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정의당 이정미 대표가 16일 국회에서 열린 상무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8.4.16
jjaeck9@yna.co.kr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