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추미애 "野 드루킹 사건 저질공세…강력 대응"

송고시간2018-04-16 09:36

"조양호 일가에 국적기 명예 부여할지 검토해야 할 시점"

(서울=연합뉴스) 김경희 서혜림 기자 =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는 16일 인터넷 댓글조작 혐의로 구속된 김모 씨(필명 '드루킹') 배후에 김경수 의원이 있다는 일부 야당의 주장에 강력하게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추미애 "野 드루킹 사건 저질공세…강력 대응" - 1

추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번에 드러난 드루킹 사건은 건전한 여론형성을 저해하고 민주주의를 위협하는 반민주적 행태"라며 "수사당국은 여론조작 세력의 불순한 동기와 배후를 반드시 밝혀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 당은 민주주의를 수호하는 정당으로 당 안팎에 숨은 민주주의의 적들과 단호히 맞설 것"이라며 "정권교체 직후 광범위하게 진행된 포털 댓글저작에 대해 엄중한 수사에 박차를 가해 뿌리를 뽑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드루킹 사건을 계기로 마치 물 만난 듯하는 야당의 저질공세에 심각한 우려를 표한다"면서 "김경수 의원과 연락했다는 이유로 정권의 책임인 양 호도하는 저급한 정치 공세에 강력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수사 진행 중이지만 김 의원 실명이 유출된 경위와 이를 왜곡 과장 보도한 언론사에 대해서도 분명한 책임을 물을 것"이라며 "우리당은 최고위원회를 통해 드루킹 사건 진상조사단을 구성할 것을 의결했다. 실추된 민주당원 명예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갑질 논란'을 일으킨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에 대해선 "반복되는 재벌 2·3세의 갑질은 공분과 재벌 개혁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를 높이고 있다"며 "금수저로 태어난 덕에 경영능력과 윤리의식이 부족해도 경영권에 무임승차하는 일은 안된다"고 지적했다.

그는 "사법당국은 엄격한 법 집행으로 그 책임을 물어야 한다"면서 "정부는 조양호 일가에 대해 과연 국적기 명예를 부여하는 게 마땅한지도 검토해야 할 시점"이라고 덧붙였다.

추 대표는 또 세월호 참사 4주기에 대해선 "희생자의 넋을 추모하며 유가족에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세월호 참사에 대한 온전한 진상 규명이 이뤄져야 대한민국은 새롭게 변화할 수 있다"고 말했다.

kyungh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