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신증권 "SKT, 회계·원가는 펀터멘털 이슈 아냐"

송고시간2018-04-16 08:10

(서울=연합뉴스) 임은진 기자 = 대신증권은 16일 SK텔레콤[017670]에 대해 국제회계기준(IFRS) 15 도입에 따른 실적 왜곡과 통신비 원가 공개가 일부 부정적일 수 있지만 펀더멘털(기초여건) 이슈는 아니라고 강조했다.

김회재 연구원은 "IFRS 15 기준 1분기 예상 영업이익은 3천200억원으로 작년 동기(4천100억원) 대비 22% 감소한 것처럼 보이지만 이는 회계처리 변경의 이슈일 뿐"이라며 "약정 기간인 2∼2.5년이 지나면 정상화하기 때문에 우려할 사항은 아니다"라고 지적했다.

김 연구원은 대법원의 통신비 원가 공개 판결에 대해 "이번 판결은 2005∼2011년 2G, 3G 관련 사업비용 등이고 가입자 비중이 87%인 롱텀에볼루션(LTE)에는 해당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또 "공개되는 정보가 수익 및 비용의 구체적인 구조를 확인할 수 없는 내용이고, 요금 인하를 주관하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미 보유하고 있는 자료"라며 "이번 정보 공개가 투자심리에는 일정 부분 부정적으로 작용하겠지만 요금 인하 추진으로 이어지지는 않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그러면서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31만원을 유지했다.

대신증권 "SKT, 회계·원가는 펀터멘털 이슈 아냐" - 1

eng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