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로존 작년 4분기 집값, 2016년 4분기보다 4.2% 올라

송고시간2018-04-16 00:00

EU, 전년 동기대비 4.5%↑…2008년 1분기 수준 회복

(브뤼셀=연합뉴스) 김병수 특파원 = 2007년 이후 급락세를 보였던 유럽연합(EU)과, EU 내에서 유로화를 사용하는 19개 국가인 유로존의 집값이 2009년 전반기 바닥을 찍은 뒤 꾸준한 상승세를 보이며 작년 4분기에 2008년 1분기 수준까지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EU 공식 통계기구인 유로스타트(Eurostat)에 따르면 작년 4분기 유로존의 집값은 1년 전인 지난 2016년 4분기보다 4.2% 상승했다. 직전 분기보다는 0.9% 오르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EU 전체의 작년 4분기 집값은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선 4.5%, 직전 분기에 비해선 0.7% 각각 상승했다고 유로존은 밝혔다.

작년 4분기에 전년 동기 대비 집값이 가장 많이 상승한 나라는 아일랜드로 11.8% 오른 것을 비롯해 포르투갈(10.5%), 슬로베니아(10.0%) 등의 집값이 많이 상승했다.

반면에 이탈리아는 1년 전보다 0.3% 집값이 하락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유로스타트는 전했다.

브뤼셀 EU 본부 건물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브뤼셀 EU 본부 건물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bings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