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 차기 스마트폰 'G7 씽큐' 내달 2일 뉴욕서 공개

송고시간2018-04-10 10:00

서울선 3일 언팩…AI 업그레이드·가전 연동 강화·노치디자인

황정환 본부장 취임후 첫 플래그십…"고객 편리성에 집중"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LG전자[066570] 차기 전략 스마트폰 브랜드 이름이 'LG[003550] G7 씽큐(ThinQ)'로 확정됐다.

LG전자는 LG G7 씽큐를 다음달 2일(현지시간) 오전 10시 뉴욕 맨해튼의 메트로폴리탄 웨스트에서, 3일 오전 10시 용산 아이파크몰에서 국내외 언론에 각각 공개한다.

LG G7 씽큐 로고, LG전자 제공
LG G7 씽큐 로고, LG전자 제공

전략 스마트폰 G 시리즈에 씽큐 브랜드가 적용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LG전자는 실적 부진이 계속되자 전략 스마트폰 출시 시기를 예년보다 늦추고 브랜드 명칭 변경을 고민해왔다. 씽큐는 '고객 입장에서 생각하고 사용자를 실질적으로 배려한다'는 LG전자 AI(인공지능)의 지향점을 담았다.

LG전자는 지난달 출시한 'V30S 씽큐'에 스마트폰 처음으로 자사 AI 브랜드 씽큐를 넣고 AI 기능 확충을 강조한 바 있다. 작년 출시한 V30도 AI 기능 업그레이드 진행 이후 V30 씽큐로 제품 표기를 변경했다.

G7 씽큐는 V30S 씽큐에서 선보인 음성명령을 수행하는 '음성 AI'와 카메라 편의성을 높인 '비전 AI' 등 성능과 편의성을 업그레이드하고 자사 스마트 가전과의 연동 기능도 강화할 예정이다.

이밖에 G7 씽큐는 애플이 아이폰X에 적용한 '노치 디자인'을 적용하고 OLED 화면 대신 LCD 화면을 장착, 듀얼카메라를 탑재할 전망이다.

이달 중 출시될 예정이며 가격은 전작인 G6(89만9천800원)보다 다소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LG G7 씽큐 예상 이미지, 폰아레나 캡처
LG G7 씽큐 예상 이미지, 폰아레나 캡처

G7은 황정환 LG전자 MC사업본부장이 취임 이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플래그십 제품이다. 두 달 먼저 나온 삼성전자 갤럭시S9, 최근 공개된 화웨이 P20과 경쟁하게 되는 만큼 차별성과 가격 경쟁력이 흥행에 변수가 될 것으로 보인다.

황정환 MC사업본부장은 "지금까지 스마트폰은 새로운 기능, 더 많은 기능을 넣는 데 집중해왔다. 이제는 실제로 고객이 편리하게 쓰는 기능에 대한 해결책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스마트폰과 가전에서 쌓아온 AI 기술을 집약해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편리함을 선보이겠다"고 강조했다.

srch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