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마존, 작년 R&D 투자 24조 원…미국기업 중 1위

알파벳, 인텔, 마이크로소프트, 애플 등 IT 기업이 상위권 휩쓸어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김현재 특파원 = 아마존의 연구개발(R&D) 투자 규모가 미국기업 가운데 최고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마존, 작년 R&D 투자 24조 원…미국기업 중 1위 - 1

기업정보 회사인 팩트셋은 9일(현지시간)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 500 지수에 편입된 기업들의 지난해 회계 자료를 분석한 결과 아마존이 R&D에 226억 달러(24조 원)를 지출해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뒤를 이어 알파벳(166억 달러), 인텔(131억 달러), 마이크로소프트(123억 달러), 애플(116억 달러)로 IT 업종이 상위권을 휩쓸었다.

이어 화장품 회사인 존슨앤드존슨, 제약회사인 머크, 포드 자동차 등이 포진했고, 페이스북은 지난해 13위에서 8위로 순위가 급등했다.

IT 전문매체 리코드는 "아마존의 R&D 투자는 전년인 2016년에 비해 40%가 증가했다"면서 "이 회사는 자원을 클라우드 컴퓨팅 분야인 AWS, 인공지능 스피커 플랫폼 알렉사, 계산원 없는 상점 '아마존 고' 등 미래의 전략적 분야에 집중적으로 투자하고 있다"고 말했다.

리코드는 "아마존의 파격적인 연구개발 투자는 회사의 혁신과 시장 지배력 강화에 큰 도움을 주고 있지만, 결과적으로 미국의 생산성 향상에도 기여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kn020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4/10 06: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