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낮엔 좀 더워요" 전국 18∼24도…중부, 밤부터 비

송고시간2018-04-10 05:47

내일 중국발 황사 영향권…강도와 지속시간 유동적

봄꽃 맞이하는 시민들
봄꽃 맞이하는 시민들

지난 8일 오전 울산대공원 남문광장 사계절꽃밭에서 열린 튤립 축제에서 시민이 튤립을 비롯한 봄꽃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10일 전국은 차차 흐려져 밤부터 중부 지방을 시작으로 비가 내리겠다. 기온은 평년보다 다소 높겠다.

오전 5시 현재 주요 지역의 기온은 서울 7.1도, 인천 10.0도, 수원 5.5도, 춘천 1.9도, 강릉 7.8도, 청주 7.3도, 대전 5.7도, 전주 12.3도, 광주 9.9도, 제주 13.3도, 대구 5.9도, 부산 10.5도, 울산 8도, 창원 8.1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18∼24도로 전날(12.4∼21.6도)보다 따뜻할 것으로 예상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 모든 권역에서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보인다. 다만 충청·영남 지역은 오전에 '나쁨' 수준의 농도가 나타날 가능성이 있다고 국립환경과학원은 내다봤다.

고비사막과 내몽골 부근에서 발원한 황사는 11일부터 우리나라에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황사의 강도와 지속시간이 유동적이라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라고 당부했다.

밤부터 해안과 강원 산지에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오후부터 서해 먼바다와 동해를 시작으로 대부분의 해상에서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겠다. 밤부터 대부분의 해상에서 돌풍과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와 먼바다에서 1∼3m와 1.5∼5m로 매우 높게 일겠다. 남해 앞바다와 먼바다는 0.5∼2.5m와 1∼4m, 서해 앞바다와 먼바다는 0.5∼2.5m와 1∼3m로 일겠다.

jae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