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트럼프 "내달 또는 6월초 김정은과 회담…비핵화 협상"(종합2보)

송고시간2018-04-10 01:45

각료회의서 회담 시기 및 북미 접촉 사실 밝혀, 회담 준비 탄력

"양국 관계가 과거와 달라지길 바란다, 전세계 흥미롭게 할 것"

(워싱턴=연합뉴스) 강영두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9일(현지시간) 북미 정상회담과 관련해 "다음 달 또는 6월 초에 그들(북한)과 만나는 것을 여러분이 볼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열린 각료회의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정상회담 개최 시점에 대해 이같이 밝혔다.

그는 또 이를 위해 "미국과 북한이 접촉했다"고 확인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북미 정상회담 개최 시점 및 북미 간 사전접촉 사실을 공개적으로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에 따라 앞으로 북미 정상회담 준비는 한층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앞서 트럼프 행정부는 전날 북미 접촉을 통해 김정은 위원장이 비핵화 협상 의향을 갖고 있다는 것을 직접 확인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와 함께 정상회담 의제와 관련해 "비핵화에 대한 협상이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또 "양측간에 큰 존경심이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그는 "북한도 말하고, 우리도 말했다"면서 "(양국) 관계가 아주 오래전에 그랬던 것보다는 훨씬 더 달라지길 바란다"며 양국 관계 개선을 기대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것은 다른 대통령들에 의해 행해졌어야 하는데 그들은 그것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면서 "만약 우리가 5년, 10년, 20년 전에 했더라면 훨씬 더 쉬웠을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나 우리는 북한과 회담을 마련했고, 이는 전 세계를 매우 흥미롭게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AF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AFP=연합뉴스]

k02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