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태용 감독, 축구인 골프대회 우승…"월드컵 16강행에 최선"

송고시간2018-04-09 19:51

차범근·조광래·홍명보·황선홍·서정원 등 축구인 총출동

축구인 골프대회에서 우승한 신태용 축구대표팀 감독
축구인 골프대회에서 우승한 신태용 축구대표팀 감독

[스포츠사진기자회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준비하는 신태용 축구대표팀 감독이 내로라하는 축구인들이 총출동한 골프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신태용 감독은 9일 경기도 용인 골드컨트리클럽에서 열린 '2018 축구인 골프대회'에서 네트스코어 71.6타의 기록으로 우승해 100만원 상당의 백화점 상품권을 부상으로 받았다.

대한축구협회와 한국프로축구연맹이 공동 주최하고, 스포츠서울 등 스포츠 전문지 6개사가 후원한 이번 대회에서는 숨겨진 홀에 핸디를 적용해 점수를 내는 신페리오 방식으로 순위를 정했다.

오는 6월 러시아 월드컵에 태극전사를 이끌고 참가하는 신태용 감독은 우승 후 "오늘 오신 분들이 러시아에 가서 잘하라는 의미로 알고 감사히 받겠다"면서 "K리그가 잘 돼야 대표팀도 잘 될 수 있다고 본다. 여기 계신 분들의 기(氣)를 받아서 러시아에서 16강 이상 오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신 감독에 이어 원창호 축구협회 심판위원장이 네트스코어 71.8타로 준우승했고, 유상철 전남 감독이 72.2타로 3위를 차지했다.

핸디캡을 빼고 실제 타수가 가장 적은 골퍼에게 주는 '메달리스트'는 김기동 포항 코치에게 돌아갔다.

박성관 아산 대표와 서정원 수원 삼성 감독이 롱기스트(255m)와 니어리스트(50㎝)를 각각 수상했다.

이날 축구인 골프대회에는 차범근 전 수원 감독과 조광래 대구FC 대표, 홍명보 축구협회 전무, 황선홍 FC서울 감독, 김도훈 울산 감독 등 왕년의 스타로 이름을 날렸던 축구인들이 대거 참가했다.

chil881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61214179800065

title : 이재명 "일본, 군사적으로는 한국의 적성국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