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靑 "김기식 해외출장은 적법한 공적업무…해임 이를 정도 아냐"

송고시간2018-04-09 16:57

"관련 기관 해외진출 돕기 위한 의원외교 차원"

"국민 기대와 눈높이 부합 않는다는 지적 받아들여"

(서울=연합뉴스) 이상헌 박경준 기자 = 청와대는 9일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이 국회의원 당시 피감기관 예산으로 수차례 외유성 출장을 다녀온 의혹과 관련, "의혹이 제기된 해외출장 건들은 모두 공적인 목적으로 이뤄진 것이며 적법하다는 결론을 내렸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에서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은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의 지시에 따라 지난 6일부터 9일까지 김 원장을 둘러싼 일부 언론의 의혹 제기에 대해 그 내용을 확인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대변인은 "출장 건들은 모두 관련 기관의 해외 진출을 돕기 위한 의원외교 차원에서 이뤄졌거나 관련 기관의 예산이 적정하게 쓰였는지 현장 조사하기 위한 것이었다"며 "국민 기대와 눈높이에 부합하지 않는다는 지적은 겸허히 받아들이나 그렇다고 해임에 이를 정도로 심각하지는 않은 것으로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청, "김기식 해외출장건 모두 공적업무"
청, "김기식 해외출장건 모두 공적업무"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청와대 김의겸 대변인이 9일 오후 춘추관 대브리핑룸에서 김기식 금융감독원장 의혹 관련 조사결과, "해외출장건은 모두 공적인 것이고 적법한 것이었다"고 밝히고 있다.
hkmpooh@yna.co.kr

청, "김기식 해외출장건 모두 공적업무"
청, "김기식 해외출장건 모두 공적업무"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청와대 김의겸 대변인이 9일 오후 춘추관 대브리핑룸에서 김기식 금융감독원장 의혹 관련 조사결과, "해외출장건은 모두 공적인 것이고 적법한 것이었다"고 밝히고 있다. hkmpooh@yna.co.kr


honeyb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12012800062

title : 홍천서 물에 휩쓸린 60대, 엿새 만에 숨진 채 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