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해수부, 신흥시장 인도와 해양분야 협력 확대한다

송고시간2018-04-10 06:00

부산서 한·인도 해양협력포럼 개최…해기사 상호인정 협정 체결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해양수산부가 최근 신흥시장으로 떠오르고 있는 인도와의 해양분야 협력을 확대한다.

해수부는 10일 부산 롯데호텔에서 '한·인도 해양협력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는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과 니틴 가드카리 인도 해운도로교통부 장관을 비롯해 양국의 해양수산 분야 전문가, 기업인 등 200여명이 참석한다.

해수부에 따르면 인도는 2015년 발표한 '사가르말라 프로젝트'에 따라 해양산업 관련 150개 이상의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이번 포럼에서는 양국 전문가들이 항만개발, 해운·물류, 해양플랜트, 해양에너지 등 다양한 분야의 협력사업 추진방향을 발표한다.

관심 있는 기업 간 비즈니스 미팅을 주선해 상호 간 투자 확대를 위한 기반도 마련할 계획이라고 해수부는 밝혔다.

이날 오후에는 양국 관계부처 장관이 참석한 가운데 한·인도 간 해기사(항해사, 기관사 등 면허를 소지한 선원) 면허 상호인정 협정 체결식도 진행된다.

이 협정에 따라 앞으로 양국은 상대국의 해기사 면허를 자국의 해기사 면허와 동등한 자격으로 취급하게 된다.

해수부는 이번 협정을 통해 전문인력인 해기사의 활동 범위를 넓히고 우리 해운선사의 탱커선 승무경력자 구인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영춘 해수부 장관은 "이번 포럼과 해기사 면허 협정 체결이 해양분야 기업들과 우수 해기사들의 해외 진출 확대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sh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