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낚시객 100만 시대 준비"…경남도, 어선 안전 종합대책 마련

송고시간2018-04-08 11:45

(창원=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경남도는 최근 계속되는 어선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연근해 (낚시)어선 안전관리 종합대책'을 마련했다.

경남도청
경남도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우선 도는 매월 1일 어선안전의 날에 무전기, 위치발신장치 등 안전장비 켜기와 구명조끼 착용 캠페인을 벌이고 안전표지판 설치를 확대하는 등 안전수칙 준수 분위기 조성에 나선다.

어선 안전장비 등에 대한 합동 점검을 강화하고 '어선안전 전문관' 채용으로 전문성을 높여 사고예방에 주력한다.

사고 위험지역에 대한 실태를 파악해 낚시 통제구역 지정을 확대하는 등 갯바위 낚시객에 대한 안전관리도 강화한다.

무전기, 선박자동 소화시스템, 어선위치발신장치, 구명조끼 등 선박 안전장비에 대한 지원을 늘려 안전인프라를 구축한다.

어선 출입항 통제 및 안전교육 의무화 등 안전기준 강화를 위한 '어선안전조업법' 조기 제정과 낚시어선 신고 기준 강화 및 낚시전용업 제도 신설 등을 해양수산부에 건의하기로 했다.

낚시어선 어업인들의 안전수칙 준수와 예방대책 동참을 위해 도내 모든 낚시어선 어업인에게 안전수칙을 당부하는 서한문도 발송한다.

한경호 경남도지사 권한대행은 8일 "최근 연근해 어선의 안전사고가 늘어나고 있는 만큼 구명조끼 착용, 기관 사전정비 등 사소한 안전수칙이라도 반드시 지키고 안전의식 교육과 안전점검을 병행해 도민들의 안전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도내 연근해 어선은 1만4천469척으로 전국 6만6천970척의 약 21.4%를 차지한다.

경남지역은 풍부한 어족자원과 한려해상국립공원 등 우수한 지리적 여건으로 낚시이용객은 매년 늘어나 올해는 100만명이 넘는 낚시객이 찾을 것으로 예상한다.

home12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