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獨언론 "차량돌진 용의자, 정신적 문제…테러 증거 아직 없어"

송고시간2018-04-08 02:32

용의자 독일인으로 알려져…경찰, 용의자 아파트 조사중

(베를린=연합뉴스) 이광빈 특파원 = 독일 언론은 7일(현지시간) 뮌스터에서 벌어진 차량돌진 사건과 관련해 정치적 테러 목적이 아닌 용의자의 정신적 문제에서 자행됐을 가능성을 제기했다.

일간 쥐트도이체차이퉁은 "용의자를 테러리스트로 볼 수 있는 증거가 아직 없다"면서 "용의자는 독일인으로 정신적인 문제를 겪은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경찰은 현재 용의자의 아파트를 조사 중이다.

용의자는 뮌스터 도심에서 밴 차량을 이용해 인도의 시민들을 덮친 뒤 총으로 자살했다.

이번 사건으로 용의자를 포함해 4명이 숨지고 30명이 다쳤다. 부상자 중 6명은 중상이다.

lkb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