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양평 산수유 축제장서 강풍에 텐트 무너져…임신부 등 8명 경상

송고시간2018-04-07 17:30

(양평=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7일 오후 2시께 경기도 양평군 개군면 산수유 축제장에서 강풍에 특산물 판매부스 등 텐트 8동이 무너졌다.

이 사고로 임신부 1명을 포함, 상인과 축제 관계자 등 8명이 경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임신부는 다행히 큰 이상이 없다는 진단이 나와 귀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넘어진 천막은 바닥면적이 가로 5m, 세로 5m 규모로, 버섯이나 대추, 차 종류 등 지역 특산물을 판매하는 부스였다.

경찰은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goal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