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언론 "스웨덴·몽골, 북미에 '정상회담 장소 제공' 제안"

송고시간2018-04-07 10:00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스웨덴과 몽골 정부가 5월로 예정된 북미정상회담 개최지로 자국 수도를 양측에 제안했다고 아사히신문이 북미 관계 소식통을 인용해 7일 전했다.

아사히는 서울발 기사에서 "스웨덴과 몽골 양국 정부가 북미정상회담 개최지 제공에 의욕을 보이고 있다"며 이같이 보도했다.

이 신문은 스웨덴과 몽골 정부가 "개최를 희망한다면 대응할 준비를 하겠다"는 취지로 제안했지만 "북미는 이에 답변을 보류하고 있는 모양'이라고 전했다.

소식통은 개최지에 대해선 "아직 결정된 것은 없다"고 신문에 말했다.

스웨덴은 평양에 대사관을 두고 있으며 북한에 억류된 미국민의 영사 면회 업무 등을 해 왔다. 스웨덴에선 지난달 마르고트 발스트룀 외교장관과 리용호 북한 외무상의 회담이 열린 바 있다.

몽골의 경우 동북아시아에서 6자회담에 참여하지 않은 유일한 국가로, 과거 북한 문제에 대한 관여를 요구한 적이 있다고 아사히는 덧붙였다.

北 "단계적 조치" vs 美 "先 핵폐기"…북미협상 향방은 (CG)
北 "단계적 조치" vs 美 "先 핵폐기"…북미협상 향방은 (CG)

[연합뉴스TV 제공]

j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