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단양군 3대 축제 일정 확정…소백산철쭉제 내달 24∼27일

송고시간2018-04-07 10:40

(단양=연합뉴스) 김형우 기자 = 올해 충북 단양군의 3대 축제 일정이 잡혔다.

7일 단양군에 따르면 쌍둥이 힐링 페스티벌은 내달 5∼6일 이틀간 단양읍 상상의 거리에서 펼쳐진다.

작년 이 페스티벌에는 쌍둥이 150여쌍이 참가해 성황을 이뤘다.

단양군 3대 축제 일정 확정…소백산철쭉제 내달 24∼27일 - 1

제36회 소백산 철쭉제는 다음 달 24∼27일까지 나흘간 소백산과 단양읍 상상의 거리에서 치러진다.

소백산 철쭉제는 매해 단양문화원 주관으로 50여개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온달문화축제는 오는 10월 19∼21일 사흘간으로 일정을 확정했다.

22회째를 맞은 온달문화축제는 영춘면 온달관광지와 단양읍 일원에서 열린다.

전국 유일의 고구려 문화축제인 단양 온달문화축제는 '2018년 대한민국 대표축제'와 '충북도 지정 우수축제'에 선정됐다.

군 관계자는 "작년 1천만 관광객 시대를 연 단양의 인지도와 선호도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면서 "올해 계획된 축제를 지금부터 차근차근 준비해 완성도를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vodcas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