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소기업 10곳 중 6곳 "R&D 인력 부족하다"

송고시간2018-04-08 06:00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부설 연구소를 둔 중소기업 가운데 60%가량이 현재 연구·개발(R&D) 인력이 부족하다고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소기업연구원이 8일 발표한 '중소기업 R&D 인력 현황 및 시사점' 보고서에 따르면 부설 연구소를 보유한 중소기업의 59.3%가 '적정 수준 대비 현재 R&D 인력이 부족'하다고 응답했다.

적정 수준이라는 응답은 35.3%였고 충분하다는 응답은 5.5%에 그쳤다.

응답 기업의 45.0%는 '최근 3년간 필요한 R&D 인력을 채용하지 못한 경험'이 있다고 했다.

R&D 인력 미채용 경험이 있는 비중은 혁신형 중소기업(47.3%)이 일반 중소기업(38.2%)보다 높았으며, 업력 7년 미만 창업기업(47.8%)이 7년 이상 일반기업(43.5%)에 비해 높게 나타났다.

응답 기업의 44.5%가 향후 5년간 R&D 인력 수급 상황이 악화할 것으로 예상했다. '현재 수준과 동일'할 것이라는 응답은 33.0%로 나타났으며, '현재 수준보다 개선'될 것이라는 대답은 22.5%에 그쳤다.

노민선 연구위원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중소기업에서 R&D 인력 확보의 중요성이 커졌지만, 중소기업은 석·박사급 고급 R&D 인력 부족, R&D 인력의 고령화 문제가 심각해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중소기업으로의 신규 R&D 인력 유입을 촉진하고, 중소기업 R&D 인력의 장기 재직을 유인할 수 있는 정책적 지원을 함께 추진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이번 조사는 올해 1월 15∼24일 부설 연구소를 보유한 중소기업 400개사를 대상으로 이뤄졌다.

중소기업연구원 로고
중소기업연구원 로고

[연합뉴스 자료사진]

gatsb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