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성계 "남녀 동등한 참여를 헌법에 명시하라"

송고시간2018-04-06 17:07

'국회는 남녀동수 개헌을 실시하라!'(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성차별 해소를 위한 개헌여성행동 관계자들이 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문 앞에서 '10차 헌법 개정과 성평등·남녀동수 개헌 촉구를 위한 300인 선언'을 하고 있다. 2018.4.6

'국회는 남녀동수 개헌을 실시하라!'(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성차별 해소를 위한 개헌여성행동 관계자들이 6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문 앞에서 '10차 헌법 개정과 성평등·남녀동수 개헌 촉구를 위한 300인 선언'을 하고 있다. 2018.4.6

(서울=연합뉴스) 김희선 기자 = 한국여성단체연합, 한국YWCA연합회 등 여성단체 12곳이 모인 '성차별 해소를 위한 개헌여성행동'은 6일 여의도 국회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모든 영역에서 여성과 남성의 동등한 참여를 보장하는 개헌안을 만들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이날 발표한 '10차 헌법 개정과 남녀동수 개헌 촉구를 위한 300인 선언'에서 성차별적인 사회 구조와 문화를 바꾸기 위해 '미투 운동'에 나선 여성들의 목소리와 요구에 국회가 응답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들은 "현재 대한민국 정치에 있어 가장 큰 패악은 남성의 과대 대표성"이라며 "선출직과 임명직 등 공직진출에 있어서 여성과 남성의 동등한 참여를 보장하는 개헌안을 만들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또 "여성에 대한 차별과 폭력을 제거하고 실질적 남녀 평등을 실현하기 위해 적극적 조치 실시할 것"을 개헌안에 명시하라고 촉구하면서 "6·13 지방선거에서 '남녀동수 공천'을 실천할 것"도 요구했다.

이들은 기자회견을 마친 뒤 국회에 성명을 전달하고 각 정당 당사를 돌며 정당에도 요구안을 전달했다.

hisun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