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도시철도 1호선 하단∼녹산선 건설사업 본궤도

송고시간2018-04-04 10:53

기재부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 선정…2021년 착공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부산 강서구 녹산공단 교통난을 해소할 도시철도 1호선 하단∼녹산선 건설사업이 정부의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에 선정돼 사업이 본궤도에 올랐다.

부산시는 기획재정부의 재정사업평가 자문회의에서 도시철도 하단∼녹산선 건설사업을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사업으로 최종적으로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하단∼녹산선 노선도
하단∼녹산선 노선도

하단∼녹산선은 도시철도 1호선 하단역에서 명지를 지나 녹산공단까지 총연장 14.4㎞ 구간의 전철노선과 정거장 13개소, 차량기지 등을 건설하는 사업이다.

차량 형식은 고무차륜의 경량전철로 3량이 1편성으로 구성된다.

전체 사업비는 1조477억원이 들며 국비와 시비가 6대 4로 투입된다.

2026년까지 1단계 하단∼명지오션시티 구간 9.2㎞를 건설하고 2037년까지 나머지 명지오션시티∼신항입구 5㎞ 구간을 순차적으로 건설한다.

부산시는 정부의 예비타당성 조사가 올해 연말까지 마무리되면 내년 기본계획과 설계를 거쳐 2021년께 본격적인 건설공사에 들어갈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부산시는 하단∼녹산선의 행정절차를 조속히 진행하고자 올해 기본계획 예산 20억원을 이미 반영해놓고 있다.

하단∼녹산선이 건설되면 서부산 일대 주요 교통인프라로 녹산산업단지에서 근무하는 근로자들의 출·퇴근 교통난을 해소할 수 있다.

지하철 1호선과 연결돼 명지국제신도시 등 강서구 지역주민들의 도심 접근이 편리해지고 대중교통난을 근본적으로 해결해 서부산개발의 기폭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하단∼녹산선은 서부산 종합개발계획에 따른 급격한 교통수요 증가에 대처할 수 있고 공단 근로자와 지역 주민들의 대중교통난을 근본적으로 해결할 수 있다"며 "최대한 사업기간을 단축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josep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