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동양인 비하에 주먹질까지…美 여성 지하철서 행패 부려

송고시간2018-04-01 21:50

(안양=연합뉴스) 최종호 기자 = 지하철에서 시비가 붙은 시민들을 상대로 조롱하고 주먹을 휘두르는 등 행패를 부린 외국인 여성이 경찰에 입건됐다.

동양인 비하에 주먹질까지…美 여성 지하철서 행패 부려 - 1

경기 안양동안경찰서는 폭행 혐의로 미국인 A(32·여)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일 밝혔다.

A 씨는 지난달 30일 오후 5시께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인덕원역을 지나던 4호선 지하철 객실 안에서 한국인 남성 B 씨의 얼굴을 한차례 때리고 욕설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친구인 다른 미국인 여성 2명과 함께 지하철에서 큰소리로 대화를 나누다가 "조용히 해달라"고 요구한 B 씨 등 일부 시민들과 시비가 붙어 주먹을 휘두른 것으로 조사됐다.

A 씨는 이 과정에서 친구들과 함께 두 손으로 눈을 양옆으로 당겨 째진 눈을 만드는 동작을 하는 등 동양인의 생김새를 비하하고 조롱하기도 했다.

경찰 관계자는 "A 씨 일행은 당시 술을 마시지는 않았고 일행 가운데 1명은 어학원 강사인 것으로 파악됐다"며 "양측을 상대로 사건 경위 등에 대한 조사를 이어가고 있다"고 말했다.

zorb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