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당 "양승동 KBS 사장 후보 자진 사퇴해야"

송고시간2018-04-01 16:42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 자유한국당은 1일 양승동 KBS 사장 후보자를 부적격 인사라고 비판하며 자진 사퇴를 거듭 촉구했다.

전희경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양 후보자가 세월호 침몰 당일 노래방에서 법인 카드를 사용한 사실이 확인됐다"며 "노란 리본을 가슴에 달고 다녔던 위선적인 모습, 허위 자료 제출과 조작도 서슴지 않는 행태가 청문회를 통해 적나라하게 드러났다"고 비판했다.

한국당 "양승동 KBS 사장 후보 자진 사퇴해야" - 1

전 대변인은 "이런 사람이 사장이 된다면 공영 방송인 KBS가 어떻게 되겠냐"고 반문하면서 "인사청문회를 통해 부적격자임이 드러난 만큼 하루라도 빨리 사퇴하는 것이 KBS 구성원과 국민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라고 강조했다.

김진태 의원도 성명을 통해 "양승동 후보자는 세월호 침몰 당일 노래방에 간 사실을 처음에는 발뺌하다가 법인 카드 사용 내역이 제시되자 뒤늦게 시인했다"며 자진 사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세월호 당일 노래방에 가고도 리본을 달겠다는 것은 본인 자유지만 그 야비한 이중성에 대해서는 비난받을 각오가 돼 있어야 한다"며 "그런 사람이 KBS 사장이 될 순 없다"고 비판했다.

eshi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