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일렉트릭, 세계 최대규모 에너지저장장치 완공

송고시간2018-04-01 10:24

울산 고려아연에 구축…연간 200억원 이상 절감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현대일렉트릭은 고려아연으로부터 수주한 산업용에너지저장장치(ESS) 센터를 완공했다고 1일 밝혔다.

울산 고려아연 온산제련소에 구축된 이 ESS 센터는 저장용량이 150MWh(메가와트시)로 세계 최대 규모이며 이날부터 본격 가동에 들어갔다.

ESS는 전기를 저장장치에 담았다가 필요할 때 공급해 전력 사용의 효율성을 높이는 시스템이다.

피크타임에 전력 부족을 방지하고 태양광과 풍력 등 신재생에너지의 상용화를 가능하게 하는 핵심설비로 꼽힌다.

현대일렉트릭은 지난해 7월 고려아연으로부터 ESS 센터를 EPC(설계·구매·건설 일괄 시공) 방식으로 수주해 착공한 지 약 8개월 만에 완공했다.

ESS 센터는 1공장 425평(1천402㎡)과 2공장 320평(1천58㎡) 등 총 2개 동으로 구성돼 4만5천여명이 하루 동안 사용하는 전력을 저장할 수 있다.

고려아연은 이 장치를 통해 전력 피크 시간대의 사용량을 줄이고 에너지 효율성을 높여 연간 200억원 이상의 비용을 절감, 3년 이내에 투자 금액을 회수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울산 고려아연 온산제련소에 구축된 산업용에너지저장장치(ESS) 센터 전경
울산 고려아연 온산제련소에 구축된 산업용에너지저장장치(ESS) 센터 전경

[현대일렉트릭 제공]

bry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