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권창훈, 리그 7호골 폭발…디종, 마르세유에 1-3 패배

송고시간2018-04-01 02:13

권창훈(오른쪽)이 득점 후 기뻐하는 모습. [AFP=연합뉴스]

권창훈(오른쪽)이 득점 후 기뻐하는 모습. [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1부리그)에 뛰는 권창훈(24·디종)이 올림피크 마르세유와 경기에서 리그 7호골을 터뜨렸다.

권창훈은 1일(한국시간) 프랑스 디종의 스타드 가스통 제라르에서 열린 2017-2018 리그앙 31라운드 홈경기에서 팀이 0-1로 끌려가던 후반 28분 동점 골을 터뜨렸다. 지난 2월 11일 니스와 경기에서 6호 골을 만들어낸 이후 49일 만이다.

이날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린 권창훈은 팀이 0-1로 뒤지던 후반 27분 교체 투입됐다. 그리고 1분 뒤 우사마 하다디가 왼쪽 측면에서 올린 크로스를 골대 정면에서 발리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그러나 디종이 이후 두 골을 헌납하며 1-3으로 패하면서 권창훈의 골은 다소 빛이 바랬다.

디종은 전반 36분 선제골을 내준 뒤 권창훈의 골로 동점을 만들었다.

하지만 후반 42분 루카스 오캄포스에 헤딩 골을 내준 뒤 후반 추가시간 드미트리 파예에 페널티킥을 내주면서 1-3으로 무릎을 꿇었다.

디종은 이날 패배로 10승 8무 13패(승점 38점)를 기록하며 10위 자리를 위협받게 됐다. 마르세유는 18승 8무 5패(승점 62점)로 3위를 지켰다.

taejong75@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