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양산세무서 3일 개소…33만 양산시민에 세무서비스

송고시간2018-04-01 08:00

양산 신도시 전경
양산 신도시 전경

(양산=연합뉴스) 최병길 기자 = 경남 양산에 살면서 일부 세무 업무를 보려고 부산까지 오가야 했던 불편이 해소된다.

양산시는 이달 3일 오후 2시 시내 물금읍 증산역로 135에 양산세무서를 열고 지역 내 단독 세무 업무에 들어간다고 1일 밝혔다.

양산시 세무 관련 업무는 부산 금정세무서 산하 양산지서에서 맡아왔으나 그동안 시 인구가 33만명까지 폭발적으로 증가하면서 세무 업무 수요도 크게 늘었다.

특히 기업체 세무조사 업무는 본서에서만 처리하기 때문에 부산을 오가야 하는 불편이 있었다.

지역 내 사업자 수는 개인이 4만2천500여명, 법인은 5천600여개에 달한다.

새롭게 문을 여는 양산세무서는 5과, 1담당관, 직원 90여 명이 시 전역을 관할한다.

choi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