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동북아재단 "독도 사실 왜곡한 일본 학습지도요령 철회해야"

송고시간2018-03-30 10:54

지난해 2월 15일 동북아역사재단에서 열린 '일본 학습지도요령 개정안' 토론회. [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해 2월 15일 동북아역사재단에서 열린 '일본 학습지도요령 개정안' 토론회.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동북아역사재단은 30일 일본 정부가 독도 왜곡 교육을 의무화한 고교 학습지도요령을 확정한 데 대해 즉각 철회를 촉구했다.

재단은 이날 성명을 내고 "독도를 일본의 고유 영토라고 명기한 것은 한반도 침략을 부정하는 것"이라며 "대한민국의 영토인 독도에 대한 부당한 영유권을 주장하는 내용을 학습지도요령에서 삭제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학습지도요령 개정으로 인해 교과서에 일본의 식민지 지배를 미화하고 침략을 정당화하는 자국 중심의 역사 서술이 늘어날 것이 우려된다"고 비판했다.

재단은 "국제화 시대에 역행하는 과거 퇴행적인 역사 인식을 미래 세대에 확산시킬 수 있다는 점에서 문제"라고 지적하고 "일본 정부는 역사를 직시해 사실을 가르쳐야 동북아 지역의 우호가 증진된다는 점을 명심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학습지도요령은 일본 정부가 학생들에게 꼭 가르치도록 최저한의 학습 내용을 정해 놓은 기준이자 원칙으로 법적 구속력이 있다.

psh5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