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문] '2018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남북고위급회담 공동보도문

(판문점·서울=연합뉴스) 공동취재단 김호준 기자 = 남과 북은 29일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열린 남북정상회담 준비를 위한 고위급 회담에서 다음달 남북정상회담 날짜를 4월 27일로 확정했다.

다음은 '2018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남북고위급 회담' 공동보도문 전문.

『 남과 북은 2018년 3월 29일 판문점 통일각에서 '2018 남북정상회담'을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한 남북고위급 회담을 진행하였다. 회담에서 쌍방은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문제들을 협의하고 다음과 같이 합의하였다.

1. 남과 북은 양 정상들의 뜻에 따라 '2018 남북정상회담'을 4월 27일 판문점 남측지역 평화의 집에서 개최하기로 하였다.

2. 남과 북은 '2018 남북정상회담'을 위해 우선 의전, 경호, 보도 실무회담을 4월 4일 판문점 남측지역에서 진행하기로 하였으며, 통신 실무회담의 날짜와 장소는 차후 확정하기로 하였다.

3. 남과 북은 기타 제기되는 실무적 문제들은 문서교환 방식으로 계속 협의하기로 하였다.

2018년 3월 29일 판문점』

hojun@yna.co.kr

리선권과 악수하는 조명균
리선권과 악수하는 조명균(파주=연합뉴스) 조명균 통일부장관과 리선권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이 29일 오전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열린 남북 고위급회담에 앞서 악수를 나누고 있다. 2018.3.29 [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phot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3/29 15: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