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네이버·카카오벤처스, IoT업체 브런트에 15억 투자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사물인터넷(IoT) 전문업체 브런트는 카카오의 투자 전문 자회사 카카오벤처스와 네이버로부터 15억원의 공동 투자를 유치했다고 26일 밝혔다.

브런트는 자체 기술력으로 IoT 기반 스마트홈 소프트웨어·하드웨어를 개발하는 기업이다. 네이버 출신 남찬우 대표가 이끌고 있다.

남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글로벌 서비스 영역을 확장해 브런트 제품을 널리 알리고 사용자를 늘려가는 데 집중할 계획"이라며 "IoT 스마트홈 기기가 일상의 생활용품 수준으로 쉽고 편하게 사용되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벤처스와 네이버가 공동으로 투자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기준 카카오벤처스 파트너는 "소비자가 다양한 스마트홈 제품을 선택하기에 제한적"이라며 "이런 고객 요구를 선도적으로 파악한 브런트의 전략이 스마트홈 시장의 미래를 빠르게 앞당길 것"이라고 투자 배경을 설명했다.

이정안 네이버 투자개발 리더는 "브런트는 기술력뿐 아니라 디자인과 사용성을 고려한 제품으로, 사용자의 일상에 새로운 경험을 제공 가능하다는 것이 차별점"이라고 말했다.

네이버·카카오벤처스, IoT업체 브런트에 15억 투자 - 1

ljungber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3/26 10: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