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달마도 대가' 범주 스님 입적

송고시간2018-03-26 08:43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희선 기자 = 한국 달마도의 대가인 상주 선문화예술원장 범주 스님이 지난 25일 오전 별세했다. 세수 77세, 법랍 52세.

홍익대 미대에서 서양화를 전공한 범주 스님은 1966년 전강 스님을 은사로 출가해 10년간 용화사 법보선원, 범어사 등지에서 수행했으며, 이후 미국으로 건너가 로스앤젤레스 달마사 주지를 5년간 맡았다.

'선묵일여(禪墨一如)'를 화두로 선묵화를 통한 포교활동을 펼치며 국내외에서 20여 차례 개인전을 열었다.

스님은 특히 1m가 넘는 큰 붓을 들고 즉석에서 달마를 그려내는 '달마 퍼포먼스'로 유명하다. 2005년 부산 아시아태평양경제공동체(APEC) 정상회담 당시 범어사를 찾은 각국 정상 부인들에게 퍼포먼스를 선보여 화제가 되기도 했다.

빈소는 서울 아산병원 장례식장 22호에 마련됐으며 영결식은 오는 27일 엄수된다.

hisun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