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해신공항 건설사업 9조1천721억원 경제 효과"

부산발전연구원 분석…외국인 여객여행 파급 효과 가장 커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김해국제공항에 새 활주로를 건설하는 김해신공항 건설사업의 직·간접 경제 효과가 9조1천721억원에 달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부산발전연구원은 19일 '김해신공항 건설에 따른 지역경제효과 분석' 보고서를 발표했다.

김해공항 기존 활주로와 신공항 활주로 [연합뉴스 자료사진]
김해공항 기존 활주로와 신공항 활주로 [연합뉴스 자료사진]

보고서를 보면 김해신공항 건설의 직·간접 효과는 9조1천721억 원이다.

이에 따른 지역경제 파급 효과는 생산유발액 17조2천636억원, 부가가치 유발액 6조1천51억원이며, 취업유발 인원은 13만3천468명에 달할 것으로 분석됐다.

직접적인 경제 효과는 공항건설·공항운영·항공운송 부문 6조669억원이며, 간접효과는 여객여행 지출액 3조1천52억 원으로 추정됐다.

직접효과에 따른 유발효과 가운데 공항건설에 따른 생산 및 부가가치 유발액이 각각 8조5천94억원과 2조8천84억원이며 취업유발 인원은 5만5천842명이다.

공항운영과 관련한 유발효과로는 생산 및 부가가치유발액이 각각 연간 2천868억원과 1천466억 원이며, 취업유발 인원은 2천291명으로 예상했다.

항공운송 부문의 생산 및 부가가치유발액은 각각 연간 2조9천392억원과 6천9억원이며 취업유발 인원은 3천860명에 달했다.

유발효과가 가장 큰 것으로 분석된 간접효과는 여객여행으로 생산 및 부가가치 유발액이 연간 5조5천282억원과 2조5천492억 원이며, 취업유발 인원은 7만1천475명에 달할 것으로 추산됐다.

보고서를 작성한 이선영 연구위원은 "쇼핑(도소매), 음식, 숙박 등 1인당 평균 지출액이 큰 외국인 여객여행의 지역경제 파급 효과가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며 "외국인 여객여행은 관광산업과 함께 항공여객수요와 직결되면서 항공운송업의 매출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josep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3/19 10: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