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1초 만에 기름만 '쏙'…물·기름 분리 기술 개발

포스텍 대용량 고속 분리로 99% 산업유폐수 분리
포스텍 통합과정 홍성경씨 [포스텍 제공=연합뉴스]
포스텍 통합과정 홍성경씨 [포스텍 제공=연합뉴스]

(포항=연합뉴스) 임상현 기자 = 포스텍(포항공과대)은 기계공학과 통합과정 홍성경씨·임근배 교수팀이 충남대 연구팀과 함께 기름이 스며들지 않는 나노 섬유 막으로 물과 기름을 분리하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15일 밝혔다.

물과 기름이 섞인 혼합물을 고속으로 99% 정확하게 분리할 수 있는 기술로 해양에 기름 오염 확산을 막고 산업 유폐수도 안전하게 처리할 수 있다.

연구팀에 따르면 다공성 구조를 가진 셀룰로스 기반의 나노 섬유 막을 수중 전기방사식으로 만들었다.

나노 섬유 막은 액체를 더 잘 흡수하고 빠른 반응을 보여주는데 이번 연구에서 30kPa의 압력으로 1분에 2천ℓ의 물과 기름을 분리했다.

손바닥만 한 필터로 종이컵 300㎖ 양의 물과 기름을 1초 만에 정화할 수 있을 정도로 빠르다.

지금까지 바다에 기름이 흘러들면 주로 사용하는 오일펜스는 해수 흐름, 바람, 파도 등 환경에 영향을 받고 분산제도 화학약품을 사용해 환경오염 문제가 있었다.

그러나 이 기술은 강력한 내화학성, 친수성, 수중 초발유성 등 성질로 기름에 쉽게 오염되지 않고 중력만으로도 반복해서 물과 기름 분리를 고속으로 진행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임근배 교수는 "지금까지 연구한 기술 가운데 가장 빠른 분리 속도로 앞으로 상용화하면 해양오염과 같은 촌각을 다투는 물·기름 분리 처리에 유용하게 활용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나노분야 학술지인 나노스케일(Nanoscale) 최신호에 실렸다.

연구도 [포스텍 제공=연합뉴스]
연구도 [포스텍 제공=연합뉴스]

shl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3/15 11:2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