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덕수궁에서 클래식 감상을…'석조전 음악회' 개막

28일부터 6월까지 매달 마지막주 수요일 오후 7시 열려


28일부터 6월까지 매달 마지막주 수요일 오후 7시 열려

지난해 4월 덕수궁 석조전에서 열린 '덕수궁 정오 음악회'
지난해 4월 덕수궁 석조전에서 열린 '덕수궁 정오 음악회'[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봄날 저녁 덕수궁 석조전에서 클래식 음악 연주회가 열린다.

문화재청 덕수궁관리소는 28일부터 6월까지 매달 마지막주 수요일 오후 7시에 덕수궁 석조전 대한제국역사관 중앙홀에서 '석조전 음악회'를 연다고 15일 밝혔다.

2015년부터 열리고 있는 '석조전 음악회'는 근대 건축을 대표하는 석조전에서 1910년대 피아니스트 김영환이 고종 앞에서 연주했다는 기록을 바탕으로 마련된 행사다.

올해 행사에는 덕수궁관리소와 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 업무협약에 따라 유망한 젊은 음악가들로 구성된 앙상블 '금호아시아나솔로이스츠'와 그들이 초청하는 음악가들이 출연한다.

첫 행사인 28일에는 '1897년, 대한제국'이라는 주제로 대한제국 선포 당시 독일과 영국, 프랑스, 러시아 등 세계 각국에서 작곡된 음악들을 소개한다. '장애인 초청 특별음악회' '덕수궁의 봄' '비밀편지' 등의 프로그램이 이어진다.

무료인 음악회 신청은 덕수궁관리소 홈페이지(www.deoksugung.go.kr)에서 행사 일주일 전인 수요일(3.21·5.23·6.20) 오전 10시부터 접수하면 된다.

선착순 90명씩 참석할 수 있으며, 65세 이상 어르신과 외국인은 10석에 한해 현장에서 접수할 수 있다. 4월 25일은 장애인 초청 음악회로 진행되기에 일반인 신청은 받지 않는다.

air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7/07 06: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