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광주 광산구의회, 송정역 복합환승센터 조기 건립 촉구

광주 광산구의회 박삼용 의원 [광산구의회 제공=연합뉴스]
광주 광산구의회 박삼용 의원 [광산구의회 제공=연합뉴스]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광주 광산구의회가 수년째 표류 중인 광주송정역 복합환승센터 조기 건립을 촉구했다.

광산구의회는 14일 열린 제236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박삼용 의원이 대표 발의한 '광주송정역 복합환승센터 사업 촉구 건의안을 통과시켰다.

박 의원은 건의안에서 "광주송정역 일일 평균 이용객은 2만3천명으로, 2015년 호남고속철도 개통 전과 비교하면 주말 기준 이용객이 281%나 증가해 교통난과 주차난이 심각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국토교통부, 광주시, 한국철도공사, 서희건설의 입장 차이로 사업이 장기간 표류해온 데다가 최근 관계기관의 입장 차이로 기존 계획이 백지화되고 환승 터미널 기능마저 빠진다고 한다"며 "광주 시외 연결과 근본적인 주차난 해결을 위해 환승 터미널 기능을 포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광주송정역 복합환승센터는 1만7천300㎡ 부지(연면적 18만9천825.5㎡)에 지하 5층, 지상 9층 규모로 자동차 관련 시설, 환승주차장, 업무·문화 시설을 포함해 2019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됐으나 아직 착공도 하지 못하고 있다.

광산구의회는 이날 통과된 건의안을 국토부, 광주시, 철도공사에 전달할 예정이다.

areu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3/14 15: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