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돌아온 거포 박병호, 이틀 연속 홈런쇼

한화 안영명 상대로 중월 125m짜리 투런포
박병호 화끈한 국내 복귀 신고식
박병호 화끈한 국내 복귀 신고식(대전=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13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시범경기 한화와 넥센의 경기. 넥센 박병호가 3회초 2사 두 번째 타석에서 시원하게 홈런포를 가동하고 있다. 2018.3.13
youngs@yna.co.kr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돌아온 거포 박병호(32·넥센 히어로즈)가 이틀 연속 대포를 뿜었다.

박병호는 14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 파크에서 열린 한화 이글스와의 2018 KBO리그 시범경기에서 1-5로 뒤진 6회 무사 3루의 세 번째 타석에서 가운데 펜스를 넘어가는 큼지막한 투런포를 뽑았다.

전날 한화 김민우에게서 좌중간을 가르는 홈런을 쏘아 올려 3년 만의 KBO리그 복귀를 자축한 박병호는 이틀 연속 대포를 터뜨려 2년 연속 홈런왕에 오른 최정(31·SK와이번스)과의 올 시즌 불꽃 튀는 홈런 경쟁을 예고했다.

지난해 미국프로야구 미네소타 트윈스 산하 트리플A 로체스터 레드윙스에서 함께 뛴 한화 좌완 제이슨 휠러(28)에게 2타수 무안타로 묶인 박병호는 세 번째 타석에서 안영명의 슬라이더를 부드럽게 퍼 올려 가운데 펜스를 넘겼다.

cany99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3/14 15: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