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문화산실 경남문화예술진흥원 합천 신청사 열었다

(합천=연합뉴스) 김선경 기자 = "미래 경남문화 산실로 기대합니다."

재단법인 경남문화예술진흥원이 13일 경남 합천군 덕곡면 신청사에서 개청식을 열었다.

경남문화예술진흥원 개청식
경남문화예술진흥원 개청식 (합천=연합뉴스) 13일 오후 경남 합천군 덕곡면 재단법인 경남문화예술진흥원 앞에서 신청사 개청식이 열리고 있다. 2018.3.13 [경남도 제공=연합뉴스]

개청식에는 한경호 도지사 권한대행, 최진덕 도의회 부의장, 하창환 합천군수, 도내 문화예술인사 등 600여명이 참여했다.

개청식은 축하 공연, 청사 건립 유공자 감사패·표창장 수여, 테이프 커팅, 신청사 시설 관람 등 순으로 진행됐다.

각계 인사가 청사 앞 기념목인 서향목에 '희망 메시지'를 매달기도 했다.

서향목은 경남 문화예술 향기가 도내 곳곳은 물론 국내를 넘어 해외까지 퍼져나가기를 바라는 의미를 담았다고 진흥원은 설명했다.

덕곡면 옛 학남초 일대에 8천529㎡로 건립된 진흥원은 3층 규모 본관동과 2층 규모 숙소동을 갖추고 있다.

본관동에는 창작·오디오 스튜디오, 회의실, 사무실, 소공연장, 강의실 등이 설치됐다.

한 도지사 권한대행은 "경남의 문화, 예술, 콘텐츠 사업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모색하는 요람이자 미래 경남문화의 산실이 되길 바란다"며 "진흥원이 문화예술인들에게 사랑받는 조직으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진흥원 측은 "지난해 11월 이전해 합천 신청사에서 업무를 봐왔지만 최근 단장을 모두 마치고 날씨도 풀려 이날 개청식을 열게 됐다"며 "18개 시·군의 고른 문화 발전을 위해 노력하다"고 밝혔다.

k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3/13 17: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