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SM타운 라이브' 두바이 상륙…4월 6일 콘서트

송고시간2018-03-12 09:30

'SM타운 라이브' 서울공연 엔딩 이미지
'SM타운 라이브' 서울공연 엔딩 이미지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SM엔터테인먼트 가수들의 합동 공연인 'SM타운 라이브'가 중동 지역에서 처음으로 열린다.

SM은 'SM타운 라이브 월드 투어 6 인(in) 두바이'를 오는 4월 6일 오후 6시(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의 오티즘 락스 아레나(Autism Rocks Arena)에서 연다고 12일 밝혔다.

두바이관광청이 지원하는 이번 공연에서는 중동 지역에서 인기가 높은 엑소와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레드벨벳의 무대를 만나볼 수 있다. 엑소의 히트곡 '파워'는 지난 1월 세계 3대 분수쇼로 꼽히는 두바이 분수쇼의 주제곡으로 쓰이기도 했다.

'SM타운 라이브'는 2008년 첫 투어를 시작한 이래 미국 뉴욕과 로스앤젤레스, 프랑스 파리, 일본 도쿄, 중국 베이징과 상하이, 태국 방콕 등 세계 주요 도시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한국 단일 브랜드 공연 최초 파리 공연, 뉴욕 매디슨스퀘어가든 공연, 해외 가수 최초 중국 베이징올림픽주경기장 공연 등 화제를 뿌려 왔다.

특히 두바이에서 대규모 K팝 콘서트가 열리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오티즘 락스 아레나에서는 영국의 엘튼 존과 에드 시런, 미국의 저스틴 비버와 제니퍼 로페즈 등 세계적인 스타들이 콘서트를 열어왔다.

SM은 "이번 공연을 위해 특별 전세기를 이용, 아티스트들과 스태프 전원이 전세기 편으로 함께 이동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cla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