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북한 동포에 보낼 돈인데…종교시설만 골라 턴 50대 영장


'북한 동포에 보낼 돈인데…종교시설만 골라 턴 50대 영장

김씨가 성당에 들어가는 장면
김씨가 성당에 들어가는 장면[전북경찰청 제공]

(익산=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인적이 드문 밤에 종교시설을 돌며 금품을 훔친 5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익산경찰서는 야간주거침입절도 혐의로 김모(57)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9일 밝혔다.

김씨는 지난해 12월 24일 오후 10시께 익산시 한 성당에 침입해 예배당에 있던 돼지저금통 24개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저금통 안에는 신자들이 연말 북한 동포에게 보내기 위해 모금한 동전이 들어 있었다.

경찰은 현장에서 지문을 채취해 김씨를 붙잡았다.

조사결과 김씨는 지난해 12월부터 최근까지 성당과 교회 등 종교시설을 돌며 5차례에 걸쳐 500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것으로 드러났다.

그는 "먹고 살기가 힘들어서 저금통을 훔쳤다. 돈이 어떤 용도로 쓰일지는 알지 못했다"고 말했다.

경찰은 김씨를 상대로 여죄를 조사하고 있다.

jay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3/09 09: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