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상기도 미생물 차이가 소아 천식에 영향 미친다"

질본, 천식과 마이크로바이옴 상호작용 연구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은 인체 상부 기도(상기도)의 특정 마이크로바이옴이 폐기능에 영향을 주고, 마이크로바이옴의 유전자 차이가 소아 천식과 관련이 있음을 규명했다고 9일 밝혔다.

마이크로바이옴은 미생물을 뜻하는 마이크로(Micro)와 생물군계을 뜻하는 바이옴(biome)의 합성어로 환경 내 존재하는 미생물 군집 및 유전자 총체를 의미한다.

학술연구용역을 맡은 한림대학교 김봉수 교수 연구팀은 소아 정상군, 천식군, 관해군(증상 호전으로 2년간 천식이 나타나지 않은 군)의 상기도 마이크로바이옴의 구성과 기능 유전자를 분석했다.

그 결과 헤모필루스와 모락셀라는 정상군에서, 포도알균은 천식군에서 각각 높은 비율로 존재한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이들 마이크로바이옴과 폐기능의 연관성을 조사한 결과, 상기도에 존재하는 연쇄상구균의 비율이 높을수록 1초간 날숨량이 낮았으며, 포도알균의 비율이 높을수록 기관지 과민성이 높았다.

천식군의 상기도 마이크로바이옴 전체 유전체를 분석한 결과, 기도 염증반응에 영향을 주는 아라키돈산 대사, 라이신 분해, 포스파티딜이노시톨 신호경로, 글리코사미노글리칸 대사경로와 관련된 유전자가 다른 대상군과 유의미하게 달랐다.

질병관리본부는 "이번 연구결과는 상기도 마이크로바이옴이 소아 천식 질환의 경과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인자이며, 마이크로바이옴 분석결과를 활용해 새로운 치료방법 개발할 수 있는 가능성을 시사한다"고 설명했다.

이 연구결과는 알레르기 분야 상위 저널인 'Allergy' 3월호에 게재됐다.

영유아 호흡기 질환
영유아 호흡기 질환[게티이미지뱅크 제공]

withwi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6 14:2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