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출근길 '꽃샘추위'…전국 흐리다 낮부터 맑아져

아직은 추운 등굣길
아직은 추운 등굣길[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9일은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다가 낮부터 차츰 개겠다.

다만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에는 아침까지 산발적으로 비나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2.5도, 인천 1.9도, 수원 1.9도, 춘천 2.5도, 강릉 1.3도, 청주 1.7도, 대전 1.8도, 전주 1.8도, 광주 2.2도, 제주 4.9도, 대구 0.7도, 부산 2.2도, 울산 3.5도, 창원 3.2도 등이다.

낮 최고 기온은 3∼11도의 분포를 보여 평년보다 쌀쌀하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내일 낮부터 남서풍이 유입되면서 기온이 차차 올라 평년기온을 회복하겠다"며 "당분간 낮과 밤의 기온 차가 커 건강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날 아침까지 일부 내륙에는 짙은 안개가 끼고, 이날 밤부터 다음 날 아침 사이에도 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전 해상에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도 높이 일겠다. 파도의 높이는 서해 앞바다 0.5∼2.0m, 남해 앞바다 0.5∼4.0m, 동해 앞바다 1.5∼4.0m로 예보됐다. 특히 동해안에는 너울로 인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어 안전에 신경 써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국립환경과학원은 내다봤다.

kih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5 17: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