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여자농구 박혜진, 정규리그 MVP 4번째 수상…역대 2위 기록

2017~2018 시즌 WKBL MVP 박혜진
2017~2018 시즌 WKBL MVP 박혜진(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8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열린 신한은행 2017~2018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시상식에서 최우수선수상(MVP)을 수상한 우리은행 박혜진이 트로피를 들어보이고 있다. 2018.3.8
hih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고미혜 기자 = 여자프로농구 아산 우리은행의 가드 박혜진(28·178㎝)이 2017-2018시즌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박혜진은 8일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에서 열린 신한은행 2017-2018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시상식에서 MVP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2013-2014시즌에 처음으로 정규리그 MVP에 뽑힌 박혜진은 2014-2015, 2016-2017시즌에도 MVP에 올랐고 이번에 네 번째로 시상식의 주인공이 됐다.

1998년 출범한 여자프로농구에서 정규리그 MVP 최다 수상 기록은 정선민 인천 신한은행 코치의 7회다.

4번 선정된 선수는 박혜진이 유일하며 정은순, 변연하(이상 은퇴)가 나란히 세 차례씩 MVP 영예를 안았다.

기자단 투표 98표 가운데 67표를 얻은 박혜진은 이번 시즌 정규리그에서 14.5점에 5.2리바운드, 5.1어시스트의 성적을 냈다.

자유투 성공률 90.3%로 1위에 올랐고 3점슛 성공 2위(74개), 어시스트 2위, 득점 7위 등의 성적을 냈다.

박혜진의 활약을 앞세운 우리은행은 정규리그 6년 연속 우승의 위업을 달성했다.

KB스타즈 박지수, 윤덕주상 수상
KB스타즈 박지수, 윤덕주상 수상(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8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열린 신한은행 2017~2018 여자프로농구(WKBL) 정규리그 시상식에서 KB스타즈 박지수가 윤덕주상을 수상한 뒤 소감을 밝히고 있다. 2018.3.8
hihong@yna.co.kr

박혜진과 MVP를 놓고 경쟁한 박지수(국민은행)는 리바운드와 블록, 우수수비, 윤덕주상(최고 공헌도), 베스트 5 등의 수상자로 선정된 것에 만족하게 됐다.

박지수는 MVP 기자단 투표에서 28표를 획득했다.

신인상은 용인 삼성생명 이주연(20)이 받았고, 외국인선수상 역시 삼성생명 엘리사 토마스(26)에게 돌아갔다.

지도상은 우리은행 6년 연속 정규리그 우승을 이끈 위성우 감독이 수상했다.

7일로 정규리그가 끝난 여자프로농구는 11일부터 정규리그 2위 청주 국민은행과 3위 신한은행의 플레이오프(3전 2승제)로 포스트시즌을 시작한다.

플레이오프 승리 팀과 정규리그 1위 우리은행이 벌이는 챔피언결정전(5전3승제)은 17일 막을 올린다.

◇ 신한은행 2017-2018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시상식 수상 내역

▲ 최우수선수= 박혜진(우리은행)

▲ 신인선수= 이주연(삼성생명)

▲ 베스트 5= 박혜진(우리은행), 강이슬(KEB하나은행), 엘리사 토마스(삼성생명), 김정은(우리은행), 박지수(국민은행)

▲ 지도= 위성우(우리은행 감독)

▲ 외국인선수= 엘리사 토마스(삼성생명)

▲ 우수수비선수= 박지수(국민은행)

▲ 모범선수= 한채진(KDB생명)

▲ 식스우먼= 김연주(신한은행)

▲ 윤덕주상= 박지수(국민은행)

▲ 기량발전상= 김단비(KEB하나은행)

▲ 최우수심판= 신동재

▲ 프런트상= 한치영(삼성생명 사무국장)

email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9/21 17: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