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희정 관사에 야구방망이 던져 유리창 깬 민주당원 체포(종합)

송고시간2018-03-06 09:45

[현장영상] 안희정 관사에 야구방망이 던져 유리창 깬 민주당원 체포

(서울=연합뉴스) 영상 : 연합뉴스TV 제공 / 편집 : 심소희 thg1479@yna.co.kr

(홍성=연합뉴스) 김준호 기자 = 안희정 충남도지사가 비서를 수차례 성폭행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다음 날 아침 안 지사가 생활하던 관사 유리창을 부순 30대 민주당원이 경찰에 체포됐다.

충남도지사 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충남도지사 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야구 방망이에 파손된 충남도지사 관사 유리창
야구 방망이에 파손된 충남도지사 관사 유리창

(홍성=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충청남도 공보비서 6급 여직원이 안희정 도지사의 성폭행을 폭로한 다음 날인 6일 오전, 분노한 한 시민이 야구 방망이로 도지사 관사 유리창을 깨트려 놓았다. youngs@yna.co.kr

6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20분께 홍성군 홍북읍 용봉산 자락에 있는 충남도지사 관사에 A(37)씨가 야구방망이를 던져 현관 유리창을 깼다.

청원 경찰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장에서 체포해 경찰서로 호송했다.

다른 지역에서 온 A씨는 더불어민주당 당원으로 알려졌다.

야구 방망이 들고 충남도지사 관사 유리창 깨는 시민
야구 방망이 들고 충남도지사 관사 유리창 깨는 시민

(홍성=연합뉴스) 충청남도 공보비서 6급 여직원이 안희정 도지사의 성폭행을 폭로한 다음 날인 6일 오전, 분노한 한 시민이 야구 방망이를 들고 충남지사 관사로 들어가고 있다. [연합뉴스TV 제공=연합뉴스]
youngs@yna.co.kr

A씨는 청원경찰이 관사 진입을 막자 몸싸움을 벌이다 미리 준비해 온 야구방망이를 던진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경찰에서 "안 지사가 비서를 성폭행했다는 언론 보도를 보고 화가 나서 그랬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를 특수손괴 및 주거침입 혐의로 입건하고 경위를 파악 중이다.

kjun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