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메리디아나, '에어 이탤리'로 개명…"이제 우리가 국적항공"

(로마=연합뉴스) 현윤경 특파원 = 이탈리아 제2의 항공사인 메리디아나가 '에어 이탤리'(Air Italy)로 개명하고, 사세 확장을 꾀한다.

메리디아나는 19일 카타르 항공의 지지 아래 이름을 바꾼다고 밝혔다.

아크바르 알바케르 카타르항공 최고경영자는(CEO)는 "이탈리아 국적항공사가 될 준비가 됐다"며 향후 공격적인 투자를 통해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항공사로 거듭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탈리아 제2항공사 메리디아나의 여객기 모습 [ANSA통신 홈페이지 캡처]
이탈리아 제2항공사 메리디아나의 여객기 모습 [ANSA통신 홈페이지 캡처]

카타르항공은 이탈리아 남서부 사르데냐 섬에 기반을 둔 메리디아나의 지분 49%를 2016년 7월 인수했다.

프란체스코 비올란테 메리디아나 회장은 "5년 안에 보유 항공기를 50대까지 확대하고, 연간 탑승객 수를 1천만 명까지 늘릴 것"이라고 청사진을 공개했다. 또한, 수익의 20%는 직원들에게 나눠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탈리아 제1항공사인 알리탈리아는 작년 5월 누적된 손실을 감당하지 못하고 2008년에 이은 두 번째 법정관리에 들어가 새 주인을 찾고 있다.

현재까지 인수전에는 독일 항공사 루프트한자, 영국 저가항공사인 이지젯, 미국 사모펀드 등이 뛰어들었다.

ykhyun1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2/20 01: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