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정원 "황병서, 해임 후 사상교육…김원홍은 해임·출당"(종합)

정보위 보고…"총정치국 검열결과로 황병서 해임되고 후임에 김정각"
"풍계리 3번 갱도, 언제든 핵실험 가능…열병식서 각종 미사일 공개가능성"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한지훈 기자 = 북한 인민군 총정치국에 대한 검열로 황병서가 해임되고 후임에 김정각 인민무력성 제1부부장이 임명됐다고 국가정보원이 5일 밝혔다.

국정원은 또 북한 풍계리 핵실험장의 3번 갱도가 언제든 핵실험을 할 수 있는 상태이며 2월 8일 열병식에서 각종 미사일을 공개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국정원은 이날 국회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이같이 보고했다고 강석호 국회 정보위원장 등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국정원은 "지난 10월부터 3개월간 당 조직 지도부의 주도로 총정치국에 대한 검열이 진행됐다"면서 "검열 결과 황병서는 총정치국장에서 해임됐고 현재 고급당학교에서 사상교육을 받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또 "제1부국장 김원홍은 해임 및 출당 처분을 받았고 부국장 염철성과 조국진은 강등 후 혁명화 교육을 받는 등 다수 간부가 해임 또는 처형됐다"면서 "황병서 후임으로는 전 인민무력성 1부상인 김정각, 조직부국장에 손철주, 선전부국장에는 이두성이 각각 임명된 것으로 보인다"고 보고했다.

앞서 국정원은 지난해 11월 국회 정보위 업무보고시 "최룡해의 주재하에 당 지도부가 불순한 태도를 문제 삼아 군 총정치국에 대한 검열을 진행 중"이라면서 "총정치국 검열은 20년만에 처음"이라고 밝힌 바 있다.

국정원은 또 북한 풍계리 핵실험장과 관련, "2번 갱도는 6차 핵실험 이후 방치된 상태며, 4번 갱도에서는 굴착공사가 진행 중"이라면서 "3번 갱도는 언제든 핵실험을 할 수 있는 상태"라고 밝혔다.

이어 "영변에 있는 5MW 원자로가 현재 정상 가동 중"이라며 "2년째 가동 중이어서 재처리 가능성을 주시하고 있다"고 정보위 자유한국당 간사인 이완영 의원이 전했다.

이 의원은 북한의 2월8일 건군절 행사와 관련, "(국정원은) 2월8일 건군절 재지정은 70주기를 계기로 정규군의 의미를 부각하려는 의미로 보인다고 평가했다"고 말했다.

이어 "북한 작년 12월 초부터 평양 미림비행장에서 병력 1만2천명을 동원해 열병식을 준비 중이고 각종 미사일의 공개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한편 이 의원이 2월8일 건군절 지정이 "4월 25일 건군절에서 처음으로 바꾼 것"이라고 말한 데 대해 더불어민주당 정보위 간사인 김병기 의원은 "건군절이 4월25일을 2월8일로 옮긴 것은 처음이라고 했는데 그렇지 않다. 원래 2월8일이다가 1978년 김정일에 의해 4월25일로 됐다가 이번에 다시 환원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밖에 국정원은 북한 김정은 활동 동향에 대해 "금년 공개 활동은 작년 동기 대비로 절반 수준인 6회"라면서 "민생 부분의 현장 시찰에 치중하고 있고 군부대 방문 등 군사활동은 없었다"고 밝혔다.

국정원 "황병서, 해임 후 사상교육…김원홍은 해임·출당"(종합) - 1
북한 전 총정치국장 황병서(왼쪽)와 전 제1부국장 김원홍 [연합뉴스 자료사진]
북한 전 총정치국장 황병서(왼쪽)와 전 제1부국장 김원홍 [연합뉴스 자료사진]
북한군 총정치국장에 임명된 것으로 알려진 김정각
북한군 총정치국장에 임명된 것으로 알려진 김정각(서울=연합뉴스) 국정원은 5일 국회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북한군 총정치국장에서 해임된 황병서의 후임으로 김정각이 임명된 것으로 보인다"고 보고했다. 사진은 2013년 7월 조선중앙TV가 방영한 김정각 당시 김일성군사종합대학 총장의 모습.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solec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2/05 13: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