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궐련형 전자담배 '릴' 판매점, 서울 편의점 7천700곳으로 확대

송고시간2018-02-05 09:40

(서울=연합뉴스) 전준상 기자 = KT&G는 7일부터 궐련형 전자담배 가열기기 '릴'(lil)과 전용담배 '핏'(Fiit)의 판매처를 서울지역 CU·세븐일레븐·미니스톱·이마트24 등 서울지역 편의점 7천700곳으로 확대한다고 5일 밝혔다.

지난해 11월 첫선을 보인 릴과 핏은 그동안 서울지역 GS25 편의점 2천700곳에서만 판매됐다.

릴은 연속 사용이 가능한 일체형 구조와 우수한 그립감, 90g의 가벼운 무게로 인해 휴대가 간편하다. 리튬 이온 배터리를 탑재해 겨울철 추운 날씨에도 사용할 수 있다고 KT&G는 설명했다.

사전예약 물량 1만대가 이틀 만에 완판됐으며, 출시 후 2개월 만에 누적판매량 10만대를 돌파했다.

릴 권장 소비자가격은 9만5천원이다. 할인코드(2만7천원)를 적용받으면 6만8천원에 구입할 수 있다.

[KT&G 제공]
[KT&G 제공]

chunj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