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北 점검단 맞은 강릉 시민들…평화올림픽 관심 고조 기대

송고시간2018-01-21 14:50

강릉역에 700∼800여명 몰려 스마트폰 사진 찍으며 큰 관심

오찬은 대관령감자전·초당두부…"북 체제 선전장 됐다"며 불만 목소리도

현송월 일행 환영하는 강릉 시민들
현송월 일행 환영하는 강릉 시민들

(강릉=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을 비롯한 북한 예술단 사전점검단이 21일 오후 강원 강릉역에 도착하자 강릉 시민들이 손을 내밀며 환영하고 있다. 2018.1.21
yangdoo@yna.co.kr

(강릉=연합뉴스) 유형재 이종건 이재현 기자 = 현송월 삼지연 관현악단 단장이 이끄는 북한 예술단 사전점검단이 21일 첫 공식 일정으로 방문한 강릉시는 평화올림픽에 대한 기대로 한껏 들뜬 분위기다.

이날 오전 10시 50분께 서울역을 출발한 현 단장 일행이 탄 강릉행 KTX가 강릉역에 도착할 무렵 역 주변에는 열차이용객과 시민 등 수백명이 몰렸다. 최대 700∼800명에 달할 것이라는 추산도 나왔다.

강릉역에 도착한 현 단장 일행이 빠져나갈 출구 쪽은 도착 30분 전부터 100여 명의 경찰 경비병력이 2열로 도열해 경찰 통제선(폴리스라인)을 만들었다.

시민들은 경찰 통제선 뒤에서 현 단장 등 북한의 사전점검단이 나오기를 기다리는 등 높은 관심을 보였다.

이날 낮 12시 46분께 단장 일행이 강릉역에 도착해 출구로 빠져나오자 일부 시민은 박수를 치며 환호했으며, 스마트폰으로 사진을 찍기도 했다.

손들어 답례하는 현송월
손들어 답례하는 현송월

(강릉=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21일 강릉역에 도착한 현송월 삼지연 관현악단 단장이 시민들의 환영이 이어지자 손을 들어 인사하고 있다. 2018.1.21
yatoya@yna.co.kr

시민 김호준(48)씨는 "역사의 현장을 직접 현장을 느끼고 싶어 온 가족이 나왔다"며 "북한의 올림픽 참가가 급작스럽게 이뤄져 실감이 나지 않지만, 함께 한다는 느낌과 감정을 공유한다는 게 중요하다고 본다"고 말했다.

이상형(65·강릉시)씨도 "북한 사전점검단이 강릉에 온다고 해서 강릉역에 들렀다"며 "평생 살면서 북한 공연단의 공연을 언제 또 보겠나. 느낌이 남다르다"고 기대감을 보였다.

관광객 이병윤(24·서울시)씨는 "학교 수업 때 현송월 영상 봤는데 이렇게 강릉에서 보게 되니 믿기지 않는다"며 "역사의 한복판에 서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반면 "평창동계올림픽이 북한 체제의 선전장이 됐다"며 못내 불편한 심기를 드러내는 시민들도 있었다.

현 단장 등 북한 사전점검단은 강릉역에서 미리 대기 중이던 대형버스 2대를 타고 오찬 장소인 씨마크 호텔로 이동했다.

현 단장 일행의 오찬 메뉴는 대관령 감자전, 자연 송이를 곁들이 갈비찜, 진지와 초당 두부 들깨탕 등으로 알려졌다.

북한 사전점검단은 점심을 한 뒤 황영조 체육관과 강릉 아트센터로 각각 이동해 객석 규모와 시설 등에 대한 점검에 나섰다.

이날 북한 사전점검단의 방문에 이어 북측이 이달 25일 평창올림픽 참가 선발대 8명 파견을 우리 측에 통지했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강릉 지역의 평화올림픽에 대한 기대는 더 부풀어 올랐다.

강릉 지역에서는 평창올림픽 빙상 경기가 열리고, 북한 선수단은 주로 빙상 종목에 참가할 예정이다.

시민 유재경(58)씨는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이뤄진 남과 북의 교류가 평화올림픽 실현과 한반도 평화 정착이 오랜 시간 지속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열차이용객 임주영(26·서울시)씨는 "가족들과 함께 1박 2일 동해안 여행을 왔다가 돌아가는 길에 북한 점검단이 온다는 소식을 뉴스를 통해 접했다"며 "북한의 올림픽 참가가 남북관계 개선에 도움이 되는 쪽으로 작용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현 단장 일행의 방남에 대한 높은 관심만큼 언론취재 열기도 뜨거웠다.

국내는 물론 일본 등 해외 언론사에서도 현 단장 일행의 강릉 방문을 생방송으로 중계했다.

현송월 일행 환영하는 강릉 시민들
현송월 일행 환영하는 강릉 시민들

(강릉=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 단장을 비롯한 북한 예술단 사전점검단이 21일 오후 강원 강릉역에 도착하자 강릉 시민들이 환영하고 있다. 2018.1.21
hkmpooh@yna.co.kr

j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