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항공전자 시장 개척한다…항공산업 융합얼라이언스 발족

항공·전자·통신기업 협업으로 '스마트 캐빈' 개발·수출
산업부, '항공산업 융합얼라이언스 발족식'
산업부, '항공산업 융합얼라이언스 발족식'(서울=연합뉴스) 이승우 산업통상자원부 시스템산업정책관(오른쪽 세번째)이 27일 오전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항공산업 융합얼라이언스 발족식'에서 항공산업에 적용될 3D 모니터 전시물을 살펴보고 있다.
이날 발족식에서 항공전자산업 육성방안, 항공우주 융합얼라이언스 운영방향 등의 안건을 논의하였다. [산업통상자원부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는 27일 항공·전자·통신기업과 관련 연구기관 등이 참여하는 '항공산업 융합얼라이언스'를 발족한다.

산업부는 이날 서울 더플라자호텔에서 아시아나항공, 한국항공우주산업, 한화시스템, LIG넥스원, 항공우주연구원, 항공우주산업진흥협회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항공산업 융합얼라이언스 발족식과 간담회를 한다고 밝혔다.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항공산업이 항공전자(avionics)를 중심으로 변화하는 점을 고려 정보통신기술(ICT), 디스플레이, 전자산업과 항공산업이 함께 새로운 사업모델을 발굴하자는 취지로 열렸다.

항공전자는 항공기 운용을 위한 각종 전자, 항법, 디스플레이, 센서, 통신 등의 설계·생산·서비스를 다루는 분야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무선 고화질 영상 실시간 전송과 안경 없이도 3D 영상을 볼 수 있는 디스플레이 기술 등을 적용한 항공기 '스마트 캐빈'에 대한 논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산업부는 국내 ICT 산업 경쟁력을 고려할 때 우리 기업이 항공전자 분야에서 세계시장에 도전할 충분한 잠재력을 보유했다고 평가하고 있다.

산업부는 우리 기업의 세계시장 진출을 위해 대형 항공기 제조사와 국내 업체의 기술 교류회를 개최하고 절충교역을 활용한 항공전자 분야 수출을 추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무선 단말기, 객실 창문 디스플레이 기술 등 유망 기술 조기 상용화와 미래 핵심기술 확보, 인프라 구축 등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blueke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12/27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