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창원시 '판매부진' 한국지엠 지원…관용차 18대 구매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창원시가 판매 부진에 어려움을 겪는 한국지엠(GM) 돕기에 나섰다.

창원시가 한국지엠을 돕기 위해 관용차로 구매한 '스파크'. '라보 트럭'.
창원시가 한국지엠을 돕기 위해 관용차로 구매한 '스파크'. '라보 트럭'.[창원시청 제공=연합뉴스]

김응규 창원시 경제국장과 김선홍 한국지엠 창원공장 본부장은 21일 창원시청에서 관용차로 쓸 한국지엠 자동차 인수식을 했다.

창원시는 2억2천만원을 들여 한국지엠 창원공장에서 생산한 스파크 10대와 라보 트럭 8대를 구매했다.

창원시는 한국지엠이 최근 수출과 내수에서 동반부진을 겪자 내년 관용차 교체시기를 앞당겨 올해 말 18대를 구입했다.

시는 해당 차량을 구청, 보건소, 읍·면·동에 배치해 행정업무용이나 방역차량용으로 쓰기로 했다.

김선홍 본부장은 "한국지엠을 지원하는 창원시 노력에 깊은 감사를 표하며 앞으로도 지역 경제발전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지엠 자동차 인수식
한국지엠 자동차 인수식왼쪽부터 김응규 창원시 경제국장, 김선홍 한국지엠 창원공장 본부장.

seam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12/21 17: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