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외신기자협회 "靑사진기자 폭행당한 사건 진상 규명" 촉구

폭행당한 청와대 사진기자.[연합DB]
폭행당한 청와대 사진기자.[연합DB]

(베이징=연합뉴스) 김진방 특파원 = 문재인 대통령의 방중 일정을 취재하던 청와대 출입 사진기자들이 중국 경호원들에게 집단 폭행을 당한 사건과 관련해 중국외신기자협회(FCCC)가 14일 진상 규명을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FCCC는 이날 성명에서 "FCCC는 한국 기자들이 베이징에서 중국 경호원들에게 심각한 폭행을 당했다는 보도에 대해 우려를 나타낸다"고 밝혔다.

성명은 이어 "문 대통령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의 회담 몇 시간 전에 참석한 비즈니스 행사를 취재하던 매일경제 신문 사진기자가 중국 측 경호원들에게 둘러싸여 심각한 폭행을 당했다"고 자세히 소개했다.

FCCC는 한국사진기자협회 성명을 인용해 한국일보 사진기자 역시 폭행을 당했다고 전했다.

FCCC는 "우리는 올해 중국 주재 기자들이 취재 과정에서 폭행을 당한 여러 건의 보고를 받았다"면서 "기자에 대한 폭력 행위는 절대 용납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중국 정부에 이번 사건에 대한 진상조사를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중국외신기자협회 성명.[중국외신기자협회 트위터 캡처]
중국외신기자협회 성명.[중국외신기자협회 트위터 캡처]

china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12/14 20: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