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민주당 '스타필드 창원 입점' 토론회…우려·의문 표시

창원경제살리기 특위 주최, "기업 독점 편리·쾌적함이냐 시설 수준 낮아도 소상인과 함께 갈지 선택해야"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민주당 경남도당 창원경제살리기 특별위원회(이하 특위)가 13일 창원YMCA 강당에서 '스타필드 창원입점에 따른 공개토론회'를 개최했다.

스타필드 창원 입점 토론회
스타필드 창원 입점 토론회(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13일 창원YMCA 강당에서 열린 '스타필드 창원입점에 따른 공개토론회'에서 전수식 민주당 경남도당 창원경제살리기 특별위원회 위원장(오른쪽 3번째)이 인삿말을 하고 있다.

최근 신세계가 비수도권으로는 창원시에 처음으로 스타필드를 짓기로 확정했고, 조만간 건축허가 신청을 하겠다는 발표를 하면서 찬반 논란이 거세지는 분위기다.

이 때문인지 이날 시민 50여명이 토론회장을 가득 채웠다.

전수식 특위 위원장은 "찬반 어느 쪽에도 치우치지 않고 객관적인 입장에서 전문가 의견, 장단점을 들어보려고 토론회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발제자로 나선 여성환 한국경영연구소 대표이사(창원대 겸임교수)는 "스타필드가 입점한다면 기존 지역상권, 소상공인과 상생하면서 공동가치를 창출해야 한다"고 말했다.

토론자들은 찬반 입장을 표하지는 않았지만 상당수가 스타필드 입점을 우려했다.

도시공학 박사인 허정도 창원물생명연대 대표는 경제학적 관점이 아니라 도시공학적 관점에서 스타필드를 비판했다.

스타필드 1호점인 '스타필드 하남'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스타필드 1호점인 '스타필드 하남'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허 대표는 "스타필드는 단순히 대형 매장이 아니라 중심상업지역 하나를 건물안에 통째로 넣은 것이다"며 "이용자 관점에서는 편리하고 쾌적할 수 있겠지만 외부와 단절된 채 한 개 기업이 상권을 독식해 도시를 망치게 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스타필드 입점 조건으로 소상공인과 상생을 이야기하는 쪽도 있으나 내가 볼 때 상생은 없다"며 "모든 것을 한 기업이 독점할 지, 시설수준이 낮더라도 소상공인들과 함께 살아갈지 시민들이 선택할 문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년 시장선거 때 각 후보가 입장을 명확하게 밝히고 시민이 결정하게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허 대표는 "건축 허가신청조차 하지 않았는데 스타필드 문제를 답변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전날 밝힌 안상수 시장을 향해서는 "39사단 부지를 개발할 때 이미 그 자리에는 상업시설이 들어오기로 결정이 났다. 시장이 도시개발 매커니즘을 모르거나 거짓말을 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군부대가 이전한 후 대규모 아파트 단지로 개발중인 육군 39사단 부지 전경. 건설중인 아파트 앞쪽이 신세계가 상업용지로 사들인 부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군부대가 이전한 후 대규모 아파트 단지로 개발중인 육군 39사단 부지 전경. 건설중인 아파트 앞쪽이 신세계가 상업용지로 사들인 부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노상환 경남대학교 경제금융학과 교수는 "창원은 너무 제조업 중심경제여서 한 쪽으로 너무 쏠려 있다"며 "창원 경제가 장기적으로 발전하려면 제조업과 함께 서비스업이 균형발전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러나 그는 스타필드 같은 대형유통매장이 들어와야만 서비스업이 발전할수 있는지에는 의문을 표했다.

노 교수는 "스타필드 찬반 논란만 1년째 계속되고 정작 스타필드가 지역경제를 살리고 고용을 늘릴수 있을지, 소상공인들에게 피해를 줄지에 대한 연구가 전혀 없다"고 꼬집었다.

유원석 창원YMCA 사무총장은 "스타필드가 생기면 일자리도 많이 만들어진다는데 그럼 창동, 오동동 상권은 왜 살리려하고, 전통시장에 아케이드는 왜 설치하려 하는지 묻고 싶다"며 "그동안 창원시가 해왔던 마을만들기 노력이 스타필드 입점으로 물거품이 될지 모른다"고 우려했다.

김윤자 경남여성단체연합 여성정책센터장은 "지자체가 하는 스타필드 건축허가 심의에 지역민을 반드시 참여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seam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12/13 16: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