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울산대 축구부 감독에 'K리그 레전드' 김현석 선임

송고시간2017-12-13 10:20

2003년 8월 열린 프로축구 올스타전에서 골을 넣고 환호하는 김현석
2003년 8월 열린 프로축구 올스타전에서 골을 넣고 환호하는 김현석

[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허광무 기자 = 1990년대 국내 프로축구를 대표하는 공격수인 김현석(50) 강릉중앙고 감독이 내년부터 울산대학교 축구부를 지휘한다.

울산대는 현 유상철 감독이 K리그 전남드래곤즈 감독으로 자리를 옮김에 따라 김 감독을 후임 사령탑으로 선임했다고 13일 밝혔다.

김 감독은 1990년부터 2003년까지 울산현대 소속으로 K리그 371경기에 출전해 110골 54도움을 기록했다. 탁월한 볼 터치와 수비수의 타이밍을 빼앗는 정확한 슈팅이 일품으로 평가받았다.

2000년부터 2001년까지는 일본 J리그 초대 우승팀인 베르디 가와사키에서도 25경기에 출장해 16골을 기록했다. 1998년부터 2000년까지는 국가대표로도 활약했다.

김 감독은 2003년 현역 은퇴 후 울산현대 2군 코치로 지도자의 길을 걸었으며, 울산현대축구단 유소년 부장을 지냈다.

2013년부터 모교인 강릉중앙고 감독을 맡아 전국고교축구대회 준우승, 전국고등리그 왕중왕전 3위, 권역리그 우승 등을 이끌었다.

유 감독이 이끈 울산대도 올해 전국추계대학축구연맹전 준우승 등 꾸준히 좋은 성적을 내는 대학 강호다.

hk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